시리우스, '풍미모락' 출시... 전자레인지에 데우는 개 사료

2019-10-29
조회수 14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펫 케어 브랜드 시리우스가 따뜻하게 먹이는 펫 푸드를 선보였다.


펫 케어 브랜드 시리우스가 29일 전자레인지에 10초간 돌려 따뜻하게 데워 먹일 수 있는 반려견 사료 '풍미모락'을 출시했다.

풍미모락은 개의 후각이 사람에 비해 약 1만 배 예민하고, 이에 따른 개의 음식 기호 약 85%가 향에 의해 좌우된다는 것에서 착안해 기획한 제품이다.

이번 제품은 진공 포장한 50g 파우치로 구성했다. 이 파우치를 뜯지 않고 그대로 전자레인지에 10초간 데우면 사료의 향이 3배 가까이 풍부해진다.

풍미모락은 원육 단백질을 1차 소화시킨 가수분해 단백질을 사용해 강아지의 소화를 돕는다. 또한 수분 함유량이 자사 일반 건식 사료에 비해 2배 이상 높아 촉촉한 식감도 느낄 수 있다.

이어 풍미모락의 맛은 칠면조, 연어 총 두 가지다. 반려견의 기호성을 고려해 특별 시즈닝으로 치즈 파우더와 베이컨 파우더를 가미했다.

시리우스 관계자는 “풍미모락은 기호성은 물론 신선함과 식감까지 사로잡은 군침 도는 특별식이다”면서 “먹기 좋은 1회분으로 소포장해 필요한 양만큼 급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시리우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