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싱어송라이돌' 정세운, EBS 라디오 '경청' DJ 발탁(공식입장)

2019-09-03
조회수 128
▲ 정세운 (사진=김희주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정세운이 라디오 DJ로 첫 도전에 나선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3일 "정세운이 EBS 라디오 '경청'의 DJ로 발탁, 오는 8일 첫 방송에 나선다"고 밝혔다.

'경청'은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부터 2시간 동안 EBS 라디오(수도권 104.5MHz)를 통해 진행되는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10대들의 고민을 듣고 공감해주는 국내 유일의 청소년 방송이다.

정세운은 오는 8일부터 청하의 배턴을 이어받아 '경청' DJ의 자리에 오른다. 특히 이번 방송은 그가 데뷔 이래 처음 정식으로 맡게 되는 라디오 진행으로 더욱 특별함을 더하고 있다.

앞서 정세운은 '싱어송라이돌'로서 매력적인 보컬과 수준급의 기타 연주를 바탕으로 다방면에서 맹활약해왔다.

지난 2017년 데뷔곡 '저스트 유(JUST U)'를 시작으로 '베이비 잇츠 유(BABY IT'S U)', '20 썸띵(20 Something)', '필링(Feeling)' 등 다양한 음악을 발표하며 음악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고, 각종 인기 드라마 OST 참여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의 마음도 사로잡았다.

또한 뮤지컬 ‘그리스’에서는 노래와 퍼포먼스, 연기를 고루 갖추며 주연 대니 역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최근 서울과 태국, 대만, 부산 등 아시아 4개 도시를 아우르는 단독 콘서트 ‘제로(ZERO)’를 성황리 마쳤다.

이처럼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싱어송라이돌'로서 저력을 뽐내고 있는 정세운은 부드럽고 포근한 목소리와 센스 넘치는 입담으로 ‘경청’을 진행, 10대 청취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정세운은 소속사를 통해 "평소 라디오를 좋아하는데 이렇게 DJ를 맡게 돼 무척이나 설렌다"면서 "10대 시절의 경험을 살려 청소년의 고민을 듣고 함께 소통하는 DJ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0 0